한국여자청소년배구, 아시아선수권서 대만 2-3 패

2018-06-11 16:16:03.0
이미지한국 청소년여자배구대표팀이 아시아청소년선수권 첫 경기에서 패했다.

10일(한국시간) 베트남 박닌에서 열린 2018 U19 아시아청소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만과의 예선 1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2-3(17-25, 17-25, 25-22, 25-15, 13-15)으로 아쉽게 졌다.

이주아(원곡고)가 팀 내 최다인 16득점을 하고, 라이트 정호영(선명여고)이 13득점 했으나 승리하진 못했다.

1, 2세트를 연달아 내주며 0-2로 뒤쳐진 한국은 3세트를 25-22, 4세트는 무려 10점 차로 가져오며 2-2로 동점을 만들었다.

하지만 마지막 5세트를 13-15로 안타깝게 내주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편, 한국은 11일 오후 인도와 2차전을 벌인다.

[사진 = 대한배구협회]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