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문성민 등 男女 대표팀, '아시안게임' 엔트리 확정

2018-07-04 13:17:00.0
이미지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참가하는 남녀 배구대표팀의 최종엔트리 14명이 확정됐다.

아시안게임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에는 주장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을 비롯해 베테랑 세터 이효희(한국도로공사)부터 2000년생 이주아(원곡고), 1999년생 박은진(선명여고) 등 총 3명의 고교생도 발탁됐다.

차해원 감독은 "발리볼네이션스리그를 거치면서 팀워크를 맞춰온 선수들로 아시안게임 대표팀을 구성했다. 고교 선수들은 2018 아시안게임뿐만 아니라 2018 세계선수권대회 그리고 대표팀의 미래를 고려해 선발했다"며 "이 선수들이 큰 대회에서 경험을 쌓아나가 꾸준히 성장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남자 대표팀은 문성민(현대캐피탈), 세터 한선수(대한항공), 부상에서 회복한 신영석(현대캐피탈) 등 14명이 12년 만의 아시안게임 우승에 도전한다.

김호철 남자 대표팀 감독은 "한선수의 합류로 안정적인 토스를 기대한다. 최민호와 신영석이 가세하면서 취약했던 센터라인을 보강했다. 또한, 발리볼네이션스리그에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준 김규민과 김재휘가 팀에 신선함을 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남녀 대표팀은 8일 진천선수촌에 모여 훈련을 시작한다.

● 여자 대표팀 최종 엔트리(14명)
박은진, 정호영(이상 선명여고), 이주아(원곡고), 황민경, 양효진, 이다영(이상 현대건설), 이효희, 임명옥, 박정아(이상 도로공사),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 김수지(IBK기업은행), 강소휘, 나현정(GS칼텍스), 이재영(흥국생명)

● 남자 대표팀 최종엔트리(14명)
송명근, 부용찬, 이민규(이상 OK저축은행), 한선수, 김규민, 곽승석, 정지석(이상 대한항공), 서재덕(한국전력), 정민수(KB손해보험), 최민호(국방부), 전광인, 문성민, 신영석, 김재휘(현대캐피탈)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러시아 월드컵 로그인 없이 고화질 무료 생중계  페이지 방문하기 > 클릭